[서울신문 나우뉴스]각종 악세서리를 장착할 수 있는 레일시스템(RAS), 조준을 도와주는 도트사이트(Dot Sight)와 레이저 표적지시기….

돈 많은 미군과 특수부대에서나 볼 수 있는 총 같지만 이 총은 우리나라의 K-1A 기관단총이다.

도트사이트는 가늠자와 가늠쇠를 맞출 필요없이 렌즈의 빨간점만 표적에 맞추면 어떻게 보고 쏴도 총알이 명중할 수 있게 해주는 장비다. 조준에 걸리는 시간도 기존방식보다 2초 가량 줄어든 평균 3.4초밖에 걸리지 않는다.

레이저 표적지시기는 눈에 보이는 가시 레이저와 보이지 않는 비가시 레이저 등 두 종류의 레이저를 사용해 주야간 구분없이 신속한 조준을 가능하게 해준다.

이 장비들은 모두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된 것들로, 동인광학이라는 방산업체에서 수 년간의 시간과 개발비용을 투자해 만들어낸 것이다. 이와 관련해 수십 개의 특허까지 등록해놨다.

동인광학은 원래 레저 스포츠용 조준경을 만들던 회사였지만 최근들어 미군에 제품을 납품하는 등 군용 장비에서도 뛰어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.

최규정 연구소장은 “에임포인트나 이오텍 등 이미 세계적인 업체들이 있었지만 중소기업 특유의 발빠른 움직임으로 틈새시장을 노릴 수 있었다.”면서 “미군의 성능요구조건을 통과한 것처럼 기존 업체와 비교해 손색없는 기술을 가졌으면서도 가격은 더욱 저렴한게 특징”이라고 설명했다.실제로 이 회사에서 만든 제품은 2005년에 육군참모총장 표창을 수상하는 등 국군에서도 인정받고 있다. 이라크에 파병됐던 자이툰 부대 장병들을 비롯해 지금도 707특임대나 청해부대 등에서 소수를 사용하고 있다.

특히 기존의 총에서 총열덮개를 제거하고 전용의 레일시스템만 장착하면 곧바로 사용할 수 있어 군에서도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.

한편 동인광학은 K-1A 기관단총 외에도 K-2용 레일시스템도 개발했으며 K-3 기관총과 K-4 자동유탄포, K-6 중기관총에서 쓸 수 있는 각종 도트사이트도 만들어 수출과 함께 군 납품을 추진하고 있다.

서울신문 나우뉴스 최영진 군사전문기자 zerojin2 @seoul.co.kr

재미있는 ‘물 건너 온 뉴스’ 나우뉴스( nownews.seoul.co.kr )
[ ☞ 서울신문 구독신청 ] [ ☞ 나우뉴스, 이제 아이폰에서 보세요 ]
- Copyrights ⓒ서울신문사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


출처는:http://kr.news.yahoo.com/service/news/shellview.htm?articleid=20100121111522272h2&linkid=4&newssetid=1352

과연 징병재인우리나라가 전군에보급이가능할까용?
profile
서명